근대5종 개인점수 올려 단체 우승 이끈 전웅태
상태바
근대5종 개인점수 올려 단체 우승 이끈 전웅태
세계선수권서 올림픽 출전권 획득
  • 연합
  • 승인 2019.09.09
  • 20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 근대5종 남자대표팀 정진화(30·LH), 전웅태(24·광주광역시청), 이지훈(24·국군체육부대)이 8일(한국시간) 헝가리 부다페스트에서 열린 2019 국제근대5종연맹(UIPM) 세계선수권대회 단체전에서 4천309점으로 우승했다. 헝가리(4천272점), 영국(4천258점)을 따돌리고 2015년 독일 베를린 대회 이후 4년 만의 정상 탈환이다.

대회 단체전은 각국 선수 개인전 성적을 합산해 순위를 가린다. 한국 선수 세 명 중 전웅태는 1천452점으로 최고점을 획득했다. 그는 개인전 전체 순위에서 발렌틴 베로드(프랑스·1천468점), 조지프 충(영국·1천453점)에 이어 동메달도 목에 걸었다.

전웅태는 생애 첫 세계선수권대회 개인전 메달권에 진입해 개인전 입상자에게 주어지는 2020년 도쿄 올림픽 출전권도 챙겼다. 한국은 정진화-전웅태의 계주 준우승에 이어 단체전과 개인전 메달 행진으로 사상 첫 올림픽 메달 획득의 희망을 부풀렸다.

/연합뉴스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