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천주민들, 다양한 공연에 한글 휘호대회까지
상태바
포천주민들, 다양한 공연에 한글 휘호대회까지
28일 포천 일동 아트&뮤직페스티벌
  • 박덕준 기자
  • 승인 2019.09.10
  • 13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천시가 오는 28일 일동면 기산리 길거리 특설무대에서 ‘2019 포천 일동 아트&뮤직 페스티벌’을 개최한다.

시와 일동면 행정복지센터가 주최하고 일동면 주민자치위원회와 일동면 축제추진위원회가 주관하는 이번 행사는 크게 ‘전국 주민자치 프로그램 경연대회’와 ‘봉래 양사언 한글 휘호대회’ 두 분야로 펼쳐진다.

올해 처음 개최되는 ‘포천 일동 아트&뮤직 페스티벌’은 전국 주민자치 프로그램 경연대회를 통해 주민 참여와 공동체 의식을 높이고, 휘호대회를 통해 전통문화 계승과 더불어 문화예술 진흥의 밑거름을 마련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보인다.

우수 주민자치 프로그램 공유와 주민 화합을 위해 펼쳐지는 ‘전국 주민자치 프로그램 경연대회’는 28일 오전 10시 30분부터 시작된다. 5인 이상으로 구성된 팀들이 댄스, 무용, 국악, 노래, 악기 등 다양한 분야의 공연을 펼칠 예정이다.

시는 대상 1개 팀(300만 원), 최우수상 1개 팀(200만 원), 우수상 1개 팀(100만 원), 장려상 2개 팀(50만 원), 인기상 2개 팀(50만 원) 등 총 7개 팀을 선정해 시상할 예정이다. 모든 수상팀은 평강랜드 VIP 입장권과 일동제일온천·일동용암천 입장권을 지급받는다. 시는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시상금의 20%를 포천사랑상품권으로 지급할 계획이다.

‘봉래 양사언 한글 휘호대회’는 우리 고장이 배출한 조선 전기 4대 명필이자 문장가인 포천 출생 봉래 양사언 선생의 시조인 ‘태산이 높다 하되’ 한글 시조 본문 쓰기로 진행된다.

이 대회는 전국 서예교실 수강생이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28일 오전 10시부터 2시간 동안 진행되며, 시상식은 오후 8시에 진행된다. 군악대 연주, 포천시립민속예술단 공연, 포천팝스오케스트라 공연과 포천시 홍보대사로 활동 중인 가수 송돈의 공연도 준비돼 있다.

포천=박덕준 기자 pdj3015@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