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인천세무서, 복지시설 2곳서 위문금 등 전달하고 봉사활동
상태바
남인천세무서, 복지시설 2곳서 위문금 등 전달하고 봉사활동
  • 김유리 기자
  • 승인 2019.09.10
  • 1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인천세무서가 최근 남동구 장애인종합복지관과 미추홀구 오병이어 무료급식소를 방문해 위문금과 위문품을 전달했다고 9일 밝혔다.

남동장애인 종합복지관은 장애인복지사업과 복지프로그램을 실시하는 기관이다. 오병이어 무료급식소는 저소득층 노인들에게 무료로 배식을 진행하는 곳으로 남인천세무서는 10여 년 전부터 매월 2회씩 밥퍼 봉사지원을 하고 있다.

남인천세무서 관계자는 "이번 위문활동은 나눔의 봉사활동을 지속 실천하자는 취지로 세무서 전 직원들이 매월 급여의 일정액을 적립해 마련됐다"며 "지역사회에 도움이 필요한 이웃들이 소외받지 않도록 명절마다 정기적으로 전개하고 있다"고 말했다.

김유리 기자 kyr@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