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남동경찰서, 인천지역 한 빌라 4층서 1살배기 남아 추락 중상
상태바
인천남동경찰서, 인천지역 한 빌라 4층서 1살배기 남아 추락 중상
  • 우제성 기자
  • 승인 2019.09.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지역의 한 빌라에서 1살배기 남자 아기가 추락해 중상을 입은 사고가 발생했다.

10일 인천남동경찰서에 따르면 지난 9일 오후 7시4분께 인천시 남동구 한 5층짜리 빌라 4층 창문에서 남자 아기가 1층 주차장으로 떨어졌다. 이 사고로 남자 아기가 머리를 크게 다쳐 인근 병원으로 이송돼 치료를 받고 있다.

남자 아기는 경찰 조사에서 가족들이 잠시 한 눈을 판 사이 창문을 통해 밖을 내다 보다가 사고를 당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 관계자는 "가족들이 잠시 거실을 비운 틈에 아기가 사고를 당한 것 같다"며 "가족들은 상대로 구체적인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고 말했다.

  우제성 기자 wjs@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