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 아파트 화재 , 중추절 날벼락같은 일로 사상자에 , 아들 친구는 뛰어내려 대피
상태바
광주 아파트 화재 , 중추절 날벼락같은 일로 사상자에 , 아들 친구는 뛰어내려 대피
  • 디지털뉴스부
  • 승인 2019.09.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주 아파트 화재 , 중추절 날벼락같은 일이 사상자가 ,  아들 친구는 탈출을 

PYH2019091200810005400_P4.jpg
▲ 광주 아파트 화재

민족 최고의 명절 추석을 앞둔 시기에서 광주 아파트 화재로 다수의 사상자가 발생했다. 안타까운 소식은 12일 새벽 네시쯤 일어난 것으로 알려졌다.

화재가 일어난 5층 아파트에는 부부와 아들, 딸 , 아들 친구 등 다섯명이 자고 있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일부 주민들은 불이나자 상층부로 올라가서 대피했다. 이날 피해를 준 것은 화마 못지않은 농연이었다. 농연에 질식한 주민들은 숨을 제대로 못쉬어 병원으로 이송되도 했다. 

경찰은 화재요인을 찾기 위해 수사에 들어간 상태이며 정밀감식을 통해서 화재 경위를 파악하고 있다.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