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시, 동탄2택지 여울공원 음악분수대 앞에서 야시장 개장
상태바
화성시, 동탄2택지 여울공원 음악분수대 앞에서 야시장 개장
  • 조흥복 기자
  • 승인 2019.09.17
  • 8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화성시는 오는 20일부터 10월 25일까지 6주 동안 매주 금요일 오후 4∼10시 동탄2택지 여울공원 음악분수대 앞에서 야시장을 개장한다고 16일 밝혔다.

올해 처음 선보이는 주민 참여 문화행사인 ‘동탄야시장 여울놀장’에는 남녀노소 누구나 쉽게 즐길 수 있는 다양한 체험 프로그램들이 마련돼 가족단위 방문객의 발길을 이끈다.

동탄야시장은 ‘시민이 참여하는 가족형 야시장’으로 특화 운영하는 것이 특징이다. 에어바운스, 볼풀 등 어린이 방문객을 위한 ‘어린이존’이 따로 마련돼 있으며, 어린이가 판매부스를 직접 운영할 수 있는 어린이 장터를 통해 자연스럽게 놀이를 즐기면서 경제활동을 체험할 수 있게 했다.

또 푸드트럭 모집단계에서부터 어린이 메뉴 구성을 점검하는 등 어린이 및 유아 동반 방문객들의 편의를 고려해 가족단위 방문객에게 큰 호응을 얻을 것으로 예상된다.

동탄야시장을 방문한 시민이라면 누구나 일일 상인으로 참여할 수 있다. 참가비는 1만 원으로 일반 판매 참여자인 여울상인보다 낮게 책정해 시민의 자발적 참여를 유도한다.

야시장의 묘미, 푸드트럭도 다양하게 선보인다. 스테이크, 새우 등 기존 야시장 인기 메뉴뿐만 아니라 새롭게 시즌 메뉴를 구성하고 세분화해 방문객의 먹거리 선택지를 넓혔다.

또 식음료 판매에만 주로 활용했던 푸드트럭과는 다르게 다양한 상품과 서비스를 제공하는 상점 트럭도 만나 볼 수 있다. 꽃과 화분을 판매하는 ‘플라워 트럭’에서는 화훼 체험 프로그램을 제공하며, ‘포토 트럭’ 등 여러 상점 트럭이 운영될 예정이다.

싱어송라이터 최예근, 하이진 재즈밴드, 퍼니밴드 등 버스킹 공연과 마술사 문준호의 마술공연을 제공해 시민들에게 도심 속 낭만을 선사한다.

시 관계자는 "동탄야시장 여울놀장이 지역 관광명소이자 명물로 자리잡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시민 여러분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화성=조흥복 기자 hbj@kihoilbo.co.kr

박진철 기자 jch@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