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9월 한 달간 경기평화광장서 ‘농산물 장터’ 개최
상태바
경기도, 9월 한 달간 경기평화광장서 ‘농산물 장터’ 개최
  • 안유신 기자
  • 승인 2019.09.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는 가을을 맞아 이달 도청 북부청사 경기평화광장에서 ‘경기도민 평화마켓·농산물 장터’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먼저 경기도민 평화마켓은 도민들이 판매자로 참여, 직접 만든 개성 넘치는 물건을 사고 팔 수 있는 소통과 개방의 장으로, 지난 4월부터 시작했다.

이번 9월에는 농산물 장터를 연다.

장터는 21일과 28일 총 2회에 걸쳐 열리며 과일(사과, 배, 포도 등), 채소(호박, 오이, 감자, 고구마 등), 곡식류, 육류, 기타 농수산물(옥수수, 고춧가루, 표고버섯, 참깨 등), 가공식품(김, 벌꿀, 젓갈, 과일청 등) 등 다양한 품목을 만나볼 수 있다.

특히 경기농식품유통진흥원이 함께 참여해 신선한 농산물을 직거래 할 수 있는 장을 마련하고, 21일에는 도가 주최하는 ‘웰빙한우 소비촉진 한마당’ 행사와 연계해 우수 경기한우를 구매할 수 있다.

이 같은 농산물 장터 외에도 도민이 직접 참여·운영하는 벼룩시장(한평마켓)도 열린다. 벼룩시자에서는 집에서 사용하지 않는 물품을 깨끗하게 가져와 직접 팔거나 교환할 수 있다. 전문마켓과 한평마켓은 홈페이지(ggpeacemarket.com)를 통해 도민 누구나 신청할 수 있다.

장터와 함께 무대, 마술, 퍼포먼스 공연 등 다양한 장르의 공연을 만나볼 수 있는 ‘소소한 행복무대’도 함께 진행한다. 21일에는 2인조 퍼포머 붐헤드와 하이브리드밴드 마오밴드, 28일에는 ‘조선마술사’팀의 마술공연과 ‘마샬아츠 커넥션즈’의 퍼포먼스 공연이 진행한다.

이 밖에도 18일 오후 1시에는 도·경기도일자리재단·의정부새일센터가 공동 주최하는 제7회 여성취업박람회 ‘일뜰날’이, 22일 오후 7시에는 경기도·경기도문화의전당·경기문화재단이 공동 주최하는 ‘PEACE MAKER 콘서트’가 경기평화광장 특설무대에서 각각 열린다.

경기필하모닉오케스트라, 노래를 찾는 사람들, 정태춘 밴드, 소프라노 서선영 등이 참여한다.

단, 평화마켓 행사는 우천 시 취소될 수 있다.

안유신 기자 ays@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