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양 고교생들 학교 밖에서 꿈 설계
상태바
안양 고교생들 학교 밖에서 꿈 설계
12월 5일까지 경기꿈의대학 운영 주 1회 고교 5곳·대학 5곳 참여 드론 비행조작 등 56개 과정 진행
  • 이정탁 기자
  • 승인 2019.09.18
  • 12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양과천교육지원청은 지난 16일부터 오는 12월 5일까지 8주간 ‘경기꿈의대학’ 운영에 들어간다고 17일 밝혔다.

경기꿈의대학은 경기도교육청과 업무협약을 맺은 5개 기관(경인교대·성결대·안양대·대림대·연성대)과 거점학교 5곳(백영고·과천고·경기글로벌통상고·평촌고·인덕원고)에서 진행되며, 고교생 1천305명이 참여한다.

이 과정은 교과 위주 학습에서 벗어나 상상력과 창의력을 기르는 융합주제 탐구활동 기회를 제공한다.

올해는 드론 비행 조작 및 조립, 3D프린팅 제품 제작, 항공기 객실 승무원 실무 체험 및 실습, 호텔리어와 관광산업 체험하기 등 모두 56개 과정을 통해 학생들의 융합적 사고와 진로 개척을 지원한다.

강좌는 오후 7시부터 진행되며 주당 1회(2차시), 총 17차시로 운영된다. 특히 무학년제로 운영되며, 홈페이지를 통해 종합적인 학사관리와 운영지원단 활동을 통해 관리가 이뤄진다.

안경애 교육장은 "경기꿈의대학은 고교생들의 학교 밖 교육 경험을 늘리고 융합주제 탐구 기회를 제공해 진로 맞춤형 성장을 지원한다"며 "학생들이 꿈을 이룰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안양=이정탁 기자 jtlee6151@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