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재욱 , 임재욱 기획사 운영 공통점이 , "바보야"에 소름이
상태바
정재욱 , 임재욱 기획사 운영 공통점이 , "바보야"에 소름이
  • 디지털뉴스부
  • 승인 2019.09.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호일보=디지털뉴스부]정재욱 , 임재욱 기획사 운영 공통점을 , "바보야"에 소름돋아

SBS 불타는 청춘에는 정재욱이 출연했다. 임재욱과 정재욱은 공통적인 것이 많았다. 둘다 기획사 사장이라고 밝혔다.
SBS 불타는 청춘에는 정재욱이 출연했다. 임재욱과 정재욱은 공통적인 것이 많았다. 둘다 기획사 사장이라고 밝혔다.

SBS 불타는 청춘에는 정재욱이 출연했다. 

정재욱은 어죽을 끓이기 위해서 레시피와 방법을 전문음식점에서 연구했다고 전했다. 

정재욱은 멤버들 앞엣 성큼성큼 나타났다. 정재욱은 어색한 표정을 짓기도 했다. 

정재욱은 이의정과 반갑게 악수를 하면서 악수를 나눴다. 김광규와 박재홍은 긴급 구수회의를 하면서 노래는 알겠다고 말했다. 

정재욱과 구본승이 같은 소속사였다고 밝히기도 했다. 임재욱과 정재욱은 공통적인 것이 많았다. 둘다 기획사 사장이라고 밝혔다. 

김광규는 정재욱을 보면서 박남정 선배를 닮았다고 평가하기도 했다

 김광규는 어깨를 짚으면서 반가움을 표시했다.'바보야'에 소름이 끼쳤다고 최민용이 밝혔다.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