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농협 광명시지부, 태풍 링링 피해 학온동 농가 방문
상태바
NH농협 광명시지부, 태풍 링링 피해 학온동 농가 방문
  • 김영훈 기자
  • 승인 2019.09.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NH농협 광명시지부는 광명농협, 자원봉사센터, 군장병들과 함께  18일 태풍 링링으로 피해를 입은 학온동 농가를 방문해 농업인을 위로하고 비닐하우스 피해 복구 일손돕기를 실시했다.

이날 행사는 태풍의 강한 바람으로 광명지역의 비닐하우스 303동 9만174㎡가 무너지고 찢어진 일부 하우스의 비닐을 제거 및 수거하고 파이프를 뽑아 한 곳으로 모으는 일을 했다.

특히, 김 지부장은 7일 오전 태풍이 상륙할 때부터 현장을 발로 뛰며 피해 최소화에 최선을 다했고, 9일부터 시작된 피해 복구 작업에 지원을 아끼지 않았으며 피해 복구현장을 일일이 방문해 농업인들을 위로했다. 

김판수 지부장은 "태풍피해로 어려움을 겪는 농가에 희망을 주고 농업인들이 신속히 복구하는데 조그만 도움을 주고자 일손돕기를 진행하게 됐다고" 말했다.

광명=김영훈 기자 yhkim@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