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름아 부탁해 , 인연은 따로 있나 , 인위적으로 끊으려 했지만
상태바
여름아 부탁해 , 인연은 따로 있나 , 인위적으로 끊으려 했지만
  • 디지털뉴스부
  • 승인 2019.09.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호일보=디지털뉴스부]여름아 부탁해 , 인연은 따로 있어 , 인위적으로 못만나게 

KBS 여름아 부탁해에선 아무리 훼방을 놓아도 만날 사람은 만나고 때는 때대로 간다는 것이 입증됐다.
KBS 여름아 부탁해에선 아무리 훼방을 놓아도 만날 사람은 만나고 때는 때대로 간다는 것이 입증됐다.

KBS 여름아 부탁해에선 아무리 훼방을 놓아도 만날 사람은 만나고 때는 때대로 간다는 것이 입증됐다. 윤선우와 이영은을 아이문제를 심도 있게 나누면서 특별한 감정을 갖게된다. 

윤선우 가족들은 핏줄을 찾기 위해 본격적인 움직임을 벌인다. 문희경은 아들과는 달리 다른 태도를 취하면서 되찾을 궁리만 한다. 윤선우는 이영은에게 안심하고 기르라고 보장을 약속한다. 

윤선우는 이미 복안이 서 있었다. 세사람이 한가족이 되면 된다는 생각이다. 

세간의 말보다는 아이가 좋아하는 것을 해주는 것이 낫다고 결정한 것이다.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