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35A 이미지 담긴 ‘창군 70주년 기념우표’ 발행
상태바
F-35A 이미지 담긴 ‘창군 70주년 기념우표’ 발행
  • 연합
  • 승인 2019.09.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군은 20일 창군 70주년을 맞아 우정사업본부와 함께 ‘대한민국 공군 창군 70주년 기념우표’를 발행한다. 

 공군의 발전상과 조국 영공수호 의지를 형상화한 이번 기념우표에는 푸른 영공을 바탕으로 전투 조종사와  비상하는 F-35A 전투기, 하늘에 태극무늬를 수놓고 있는 블랙이글스 등의 모습을 형상화했다.

 우표 좌측 하단에는 ‘대한민국 공군 창군 70주년’ 문구와 로고가 담겼다.

 우표 16장으로 이뤄진 전지에는 상단에 ‘KC-330 공중급유기와 전투기들의 임무수행 모습’이, 좌우에는 올해 2월 세계 3대 디자인 공모전 중 하나인 독일 아이에프 디자인 어워드에서 수상작으로 선정된 ‘공군 의복 캐릭터’가 새겨졌다.

 군이 기념우표를 발행한 것은 2008년 ‘건군 60주년 기념우표’ 이후 11년 만이며, 공군 차원에서는 1969년 ‘공군 창군 제20주년 기념우표’ 발행 이후 50년 만이다. 

 모두 68만8천장이 발행되는 이번 기념우표는 전국 우체국에서 일반 우표와 동일한 가격(380원)으로 누구나 구입할 수 있다.

 공군은 "1949년 10월 1일 1천600여 명의 병력과 20여대의 연락기로 창설된 공군은 70년이 지난 오늘날 6만5천여명의 병력과 항공기 700여 대로 규모가 비약적으로 발전했다"며 "각종 첨단무기와 우수한 인재를 확보해 강하고 신뢰받는 국가안보의 핵심전력으로 성장했다"고 말했다.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