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혼과 첫인상
상태바
자유혼과 첫인상
박진호 한국사이버원예대학 부학장/K-멘토&비전센터 대표
  • 기호일보
  • 승인 2019.09.23
  • 10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진호 한국사이버원예대학 부학장<br>​​​​​​​<br>
박진호 한국사이버원예대학 부학장

여름이 지나 가을이 오면 원하는 대학과 취업을 위해 자기소개서와 면접 준비를 위해 많은 이들이 찾아옵니다. 좋은 첫인상과 마음가짐이 얼마나 중요한지를 머리로는 이해하나 마음으로 깨닫지 못하고 혹여 떨어지면 어떻게 하나 하는 마음으로 위축돼 있습니다. 면접준비는 합격을 목표로 하기에 합격할 수 있다는 확신과 자신감 있는 태도가 중요합니다. 임진왜란 당시에 이순신 장군의 승리 비법은 이미 이겨놓고 싸우는 방법이기에 가능했습니다. 비전 있는 마음가짐과 준비는 눈빛이나 겉으로 드러나는 태도에서 이미 강한 첫인상으로 표출됩니다. 어릴 때부터 가장 많이 본 영화 중의 하나가 윌리엄 와일러 감독, 찰턴 헤스턴 주연의 ‘벤허’입니다. 특히 전차 경주 장면은 많이들 기억하고 계실 겁니다. 

서기 26년 로마제국 시대에 유다 벤허는 예루살렘의 명문가의 유태인 귀족입니다. 유대에 새로 부임한 총독이 벤허의 집 앞을 행진할 때, 옥상에서 이를 보던 여동생의 실수로 지붕에 걸쳐 있던 기왓장이 흘러내려 총독 옆에 떨어집니다. 놀란 말에서 떨어진 총독은 정신을 잃고 호위 병사들은 벤허의 집에 쳐들어와 벤허와 그의 가족을 총독 살해미수 혐의로 체포합니다. 벤허는 단순한 사고였고 총독을 해칠 마음이 없었다고 항변하며 친구 메살라에게 선처를 호소하나 그는 냉정히 거부합니다. 메살라는 벤허의 무고함을 알았지만 가장 친했던 친구를 사형에 처함으로써 유대 백성들에게 로마제국에 대한 두려움을 심어 주려 합니다. 벤허 가족을 잡아들이고 재산을 몰수해 노예로 팔게 됩니다. 

5년 후 벤허는 죽음의 노예 함선을 저으며 살고 있다가 벤허가 젓는 배가 해적선의 습격을 받는데 이때 함대 사령관의 목숨을 구해줌으로써 그의 양자가 되고 로마 자유 시민이 됩니다. 벤허가 노 젓는 노예가 돼서 전투선에서 북소리에 맞춰 노를 젓는 장면이 나옵니다. 빠른 속도로 노를 젓게 명령한 후 사령관은 힘들어 하는 노예들을 바라보다가 벤허를 주목했습니다. 배의 밑바닥에서 배가 침몰해도 도망갈 수 없도록 쇠사슬에 발목을 묶여 노를 젓고 있었지만 그의 눈빛에 묻어나오는 태도가 남달라 보였기 때문입니다. 벤허는 이미 노예가 아니고 자유인이라고 부하를 시켜 사슬에서 풀어 주라고 명령합니다. 

치열한 전투 중에 사령관은 물에 빠지게 됐고, 사슬에서 풀려난 자유의 몸인 벤허는 물속으로 뛰어내려 사령관을 구해냈습니다. 이미 패배한 줄 알고 의기소침해 있던 사령관을 다독이며 부서진 선박 조각에 매달려 표류하다가 다시 로마 군단에 의해 구조됐습니다. 전투에서 승리한 것을 알게 됐고 로마의 큰 영웅이 됩니다. 벤허의 눈빛에 나타난 삶의 태도로 노 젓는 전투선에서 배가 침몰하면 같이 수장될 운명에서 벗어나 사령관의 양자가 돼 노예에서 해방되어 재기의 모습을 보여줍니다. 자유혼이 빛나는 눈빛 하나로 또 다른 인생의 시작을 맞이하게 됩니다. 확신의 찬 눈빛은 입으로 하는 말보다 더 강력한 힘이 됩니다. 

‘첫인상, 처음, 첫마디, 첫말’에 철저하게 준비한 사람은 그 분야에서 성공할 확률이 높습니다. 첫인상이 형성되는 시간은 약 3초인데 그만큼 첫인상은 중요한 열쇠가 됩니다. 불과 짧은 수십 초에 모든 것이 결정됩니다. 딱 눈으로 보는 순간 결정합니다. 즉, 처음 딱 눈에 보이는 인상으로 상대방을 판단하고 결정하는 것은 비단 면접시험에만 국한된 것이 아닙니다. 한 번 형성된 첫인상은 여간해서 바꾸기 어렵습니다. 첫인상 결정의 중요한 시각적 요소는 첫눈에 들어오는 생김새, 복장, 표정, 말투, 태도, 자세, 걸음걸이, 인사 등 보이는 모든 것입니다. 

긍정의 생각과 좋은 몸가짐은 중요합니다. 첫인상 중에서도 첫마디의 말도 중요합니다. 링컨 대통령은 연설가로서 가장 중요한 요소 중 하나를 ‘첫머리’에 있다고 강조했습니다. 수많은 노를 젓는 노예 중에서 사령관의 눈에 보이는 벤허의 눈매와 첫인상은 시련이나 기회를 만났을 때 우리가 대처해야 할 많은 상황을 교훈적으로 표현하였는지 모릅니다. 그간 많이 보았던 벤허를 자유혼과 첫인상을 위해 시간 내어 한 번 더 감상해야겠습니다.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