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두천시, 아프리카 돼지열병으로 제15회 한미우호축제 행사 연기
상태바
동두천시, 아프리카 돼지열병으로 제15회 한미우호축제 행사 연기
  • 유정훈 기자
  • 승인 2019.09.24
  • 9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두천시는 오는 28일 개최 예정이던 제15회 한미우호축제를 아프리카돼지열병(ASF)으로 인해 잠정 연기한다고 23일 밝혔다.

시는 홈페이지와 블로그에 연기 결정 공지를, 주관 측인 상가연합회도 동두천시 관련 카페는 물론 페이스북 등 온라인을 통해 각각 공지했다.

시는 연기된 행사의 최종 개최 여부는 10월 중순까지 아프리카돼지열병 관련 상황을 지켜보며 결정할 예정이며, 11월 개최 시 날씨를 고려해 낮 시간으로 변경해 개최한다. 

동두천=유정훈 기자 nkyoo@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