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평 ‘두물머리’ 입구 주차장에 쓰러져 방치된 가로등
상태바
양평 ‘두물머리’ 입구 주차장에 쓰러져 방치된 가로등
  • 안유신 기자
  • 승인 2019.10.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일 오후 1시께 양평군 6번 국도 교각 밑 ‘두물머리’ 입구 주차장에 설치된 가로등이 특별한 이유 없이 쓰러져 있다.

제18호 태풍 ‘미탁’이 한반도에 상륙해 피해가 우려되는 가운데, 본격적인 태풍 영향권에 접어들지 않은 시점에 가로등이 넘어지자 인명 피해 우려는 물론, 양평군의 부실한 시설 관리가 도마에 올랐다.  

양평=안유신 기자 ays@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