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4회 의왕 학의천 노래자랑’ 오는 12일 개최
상태바
‘제4회 의왕 학의천 노래자랑’ 오는 12일 개최
  • 이창현 기자
  • 승인 2019.10.04
  • 8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9월 7일 태풍으로 연기됐던 ‘제4회 의왕 학의천 노래자랑’이 오는 12일 오후 7시 학의천 야외 특설무대에서 열린다.

티브로드ABC방송이 주최·주관하고 내손2동 주민자치위원회와 청계사의 후원으로 진행되는 이번 행사에는 예심을 통해 선정된 총 10개 팀이 참가해 열띤 무대를 펼친다.

초대가수로 ‘낭랑 18세’, ‘소양강처녀’로 유명한 한서경을 비롯해 강민, 박윤경, 한경 등 인기 가수들의 화려한 공연을 만나 볼 수 있다.

사전공연으로는 내손2동 주민자치위원회 한국무용팀과 통기타팀 등이 출연해 멋진 실력을 뽐낼 예정이다.

정연남 주민자치위원장은 "학의천 노래자랑이 올해로 4회째를 맞으며 지역의 대표 가을축제로 떠오르고 있다"며 "지역주민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의왕=이창현 기자 kgprs@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