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기 가득한 중양절 세시풍속 체험… 수원전통문화관 매주 토요일 행사
상태바
양기 가득한 중양절 세시풍속 체험… 수원전통문화관 매주 토요일 행사
  • 심언규 기자
  • 승인 2019.10.04
  • 13면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원전통문화관은 10월 한 달간 매주 토요일 ‘중양절’을 주제로 ‘세시풍속-북새통 중양절’ 행사를 진행한다고 3일 밝혔다.

중양절은 음력 9월 9일로 양(陽)이 가득한 날이라고 해 여러 가지 행사가 벌어진다. 수유 주머니를 차고 국화주를 마시며 높은 산에 올라가 모자를 떨어뜨리는 등고(登高)의 풍습이 전해지고 있으며, 국화가 만발할 시기이므로 국화를 감상하며 국화주·국화전을 만들어 먹는다.

수원전통문화관은 수원시민과 관광객들이 중양절 세시풍속을 즐길 수 있도록 다양한 체험활동을 마련했다.

국화를 주제로 국화 매듭을 활용한 주머니 만들기, 국화차 시음, 밤다식, 국화전·국화주를 만들어 볼 수 있는 절식 체험을 준비했다. 또 추수의 마무리와 논농사 발전을 위한 탈곡 및 타작 체험, 솟대 만들기 체험 등도 진행한다.

국화주 만들기를 제외한 모든 체험은 현장 방문 접수가 가능하며, 보다 자세한 사항은 수원문화재단(www.swcf.or.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심언규 기자 sims@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윤진한 2019-10-03 22:06:42
유교의 전통명절인 중양절과 함께, 전국적인 국화의 계절이 찾아왔습니다.국화향기,국화주,국화전,국화떡,登高 .양력 2019년 10월 7일(음력 9월 9일)은 중양절입니다.
http://blog.daum.net/macmaca/2775





한국은 유교나라임. 불교는 한국 전통의 조계종 천민 승려와 주권없는 일본 불교로 나뉘어짐. 1915년 조선총독부 포교규칙은 신도.불교.기독교만 종교로 인정하였는데, 일본항복으로 이들 강점기 포교종교는 종교주권은 없는상태임.한국은 조선성명 복구령에 따라 모든 국민이 주민등록에 유교의 본관과 성씨를 등록하는 행정법상 유교국가이고, 설날.추석등 유교 명절 쇠는 유교국가임. http://blog.daum.net/macmaca/26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