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남 시민센터’ 등 2건 ‘SOC 복합화 사업’ 선정 국비 87억 확보
상태바
‘하남 시민센터’ 등 2건 ‘SOC 복합화 사업’ 선정 국비 87억 확보
  • 이홍재 기자
  • 승인 2019.10.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하남시는 ‘하남 시민행복센터’와  ‘하남시 종합복지타운’등 2건의 사업이 정부에서 주관한 ‘생활SOC 복합화 사업’에 선정되어 국비 87억 원(시민행복센터 71억, 종합복지타운 16억) 을 추가로 확보했다고 6일 밝혔다. 

‘하남 시민행복센터(소복마당 with 경기)’사업은 하남시장의 핵심공약으로 원도심 일원에 시민행복센터를 건립하고자 추진 중인 도시재생 프로젝트 사업이다.

또 노후 된 구시청사 부지(덕풍동 426-10)를 활용해 공영주차장, 체육시설(수영장), 노인건강증진센터, 푸드뱅크, 도시재생지원센터, 생활문화센터 등 생활SOC 시설을 건립하는 사업으로 지역 간 주거환경 격차해소 및 시민 소통 화합을 위한 공간으로 꾸며질 계획이다. 

 ‘시민행복센터 건립사업’은 지난 9월 경기도가 주관한 ‘2019년도 경기도 정책공모’ 본선에서 ‘소복마당 with 경기’라는 명칭으로 대상을 수상해 도비 60억 원을 확보에 이어 이번 정부의 생활SOC 공모에 선정됨에 따라 국비 71억 원을 추가 확보하게 되어 국도·비 총 131억 원을 확보하는 쾌거를 거두었다.

2020년 여성가족부의 생활SOC 복합화 대상 시설로 선정된 ‘가족센터’는 오는 2022년까지 지하 1층, 지상 6층 규모로 조성되며, 하남시 종합복지타운 내(신장동 574 현안사업 2부지)에 설치되는 시설이다.

하남시 종합가족센터에는 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 공동육아나눔터, 다함께돌봄센터, 육아종합지원센터, 아동보호전문기관 등으로 구성되며, 주민편의 및 통합적 가족서비스 전달체계 구축의 기능을 동시에 수행할 수 있도록 건립된다.

시 관계자는 "이번 생활SOC 복합화 사업 선정 따라 사업비가 확보됨에 따라 원도심지역의 종합적인 복지·문화서비스 제공 속도를 높일 수 있게 됐다."고 밝혔다.

 하남=이홍재 기자 hjl@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