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명시청 대회의실서 재개발 시공사 등 60여명 안전교육
상태바
광명시청 대회의실서 재개발 시공사 등 60여명 안전교육
  • 김영훈 기자
  • 승인 2019.10.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명시는 8일 시청 대회의실에서 재개발·재건축 공사가 진행 중인 현장 시공사, 감리단, 광명시 안전보안관 60여명을 대상으로 안전교육을 실시했다고 9일 밝혔다. 

이날 교육은 공사장 재해 사례 분석 및 안전대책과 재난사고 발생 시 대응요령, 심폐소생술 체험 등 안전사고 사전예방 대책 및 초기 대처능력 향상에 중점을 두고 진행됐다.

특히 공사장 중대재해 및 안전대책에서는 개정될 산업안전보건법에 대한 설명과 함께 건설현장에서 빈번히 발생하는 사고 사례를 예로 들며 이를 막을 수 있는 안전관리 방안을 소개해 큰 호응을 얻었다.

시 관계자는 "건설공사장은 빈번하게 안전사고가 발생하는 곳으로 철저하게 관리가 되지 않으면 돌이킬 수 없는 불의의 사고가 발생할 수 있다. 교육내용을 현장에 접목시켜 안전한 정비사업 현장을 만들어 줄 것"을 당부했다.

시에서는 투명하고 안전한 정비사업 추진을 위해 역량강화 및 안전교육을 분기별로 실시하는 등 현장 안전관리에 심혈을 기울이고 있다.

광명=김영훈 기자 yhkim@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