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양만안서, 만안초 앞 교통안전 캠페인가져
상태바
안양만안서, 만안초 앞 교통안전 캠페인가져
  • 이정탁 기자
  • 승인 2019.10.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양만안경찰서는 10일 만안초등학교 앞에서 녹색어머니회 및 모범운전자회, 학교 관계자 등 50여 명이 참여한 가운데 어린이 교통안전 캠페인을 실시했다.

캠페인에서는 교통안전에 대한 관심을 유도하기 위해 어린이들에게는 ‘차를 보고 건너요’라는 문구가 새겨진 ‘포돌이 연필’을, 운전자에게는 ‘사람이 보이면, 일단 멈춤’이란 내용이 담긴 홍보물을 나눠줬다.

이민수 서장은 "어린이보호구역은 절대적인 안전구역이므로 운전자는 어린이가 보이면 일단 멈추는 운전습관을 가져야 한다"며 "지속적인 캠페인을 통해 새로운 교통문화가 바르게 확산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안양=이정탁 기자 jtlee6151@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