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삼산경찰서,차량 유리 부착된 전화번호 촬영해 수집한 20대 남성 체포
상태바
인천삼산경찰서,차량 유리 부착된 전화번호 촬영해 수집한 20대 남성 체포
  • 우제성 기자
  • 승인 2019.10.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파트 지하주차장에 주차된 차량유리에 붙은 전화번호를 몰래 촬영한 20대 남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인천삼산경찰서는 지난 8일 오전 2시30분부터 3시30분까지 인천시 부평구의 한 아파트 지하주차장에서 주차된 차량 유리에 붙어 있는 전화번호를 스마트폰으로 촬영해 수집한 혐의(개인정보보호법 위반)로 A씨(20)를 붙잡아 조사중이라고 10일 밝혔다.

무직인 A씨는 인터넷 사이트에 1건당 100원을 받고 전화번호를 넘기기 위해 사진을 촬영한 것으로 알려졌다. A씨의 스마트폰으로 찰영한 차량은 400여 대로 확인됐다. 

경찰은 A씨의 스마트폰을 디지털포렌식으로 복구해 그가 삭제한 사진 등이 있는지를 확인할 예정이다.

경찰 관계자는" A씨의 여죄가 있을 것으로 판단하고 추가 수사를 벌일 예정"이라며 "전화번호를 수집하도록 한 사람과 관련 사이트 등에 대해서도 수사를 벌일 계획"이라고 말했다.

 우제성 기자 wjs@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