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재철 의원, ‘경기도 공무 국외출장 조례안’ 의결
상태바
임재철 의원, ‘경기도 공무 국외출장 조례안’ 의결
  • 남궁진 기자
  • 승인 2019.10.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 공무원들이 공무로 국외 출장을 진행할 경우 도의원과 외부인사가 참여하는 심사위원회를 통해 출장의 적절성에 대한 심사를 받게 될 예정이다.

경기도의회 경제과학기술위원회는 16일 제339회 임시회 1차 회의를 열어 더불어민주당 임재철(성남5) 의원이 대표 발의한 ‘경기도 공무 국외출장 조례안’을 의결했다.

이 조례안은 공무 국외출장의 투명성과 효율성을 높이자는 취지에서 발의됐다.

조례안은 도 공무원이 공무 국외출장을 가고자 할 경우 도지사(도의회 소속 공무원의 경우 도의회 의장)의 허가를 받아야 하며, 출장 심사위원회가 출장계획을 사전 심사하도록 하고 있다.

출장 심사위원회는 출장의 필요성, 출장 시기의 적시성, 출장경비의 적정성 등을 심사한다.

심사위원회는 도의원과 외부인사를 포함한 7명으로 구성하고 위원장과 부위원장은 위원 중에서 호선으로 정하도록 했으며, 사후 관리를 위해 출장 복귀 15일 이내에 출장 내용과 결과 등을 담은 보고서와 수집자료를 제출하도록 했다.

이 조례안은 오는 22일 도의회 본회의에서 의결되면 확정된다. 

남궁진 기자 why0524@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