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천 서울우유 동남부 낙농지원센터 돼지열병 방역초소에 ‘위문품’ 전달
상태바
이천 서울우유 동남부 낙농지원센터 돼지열병 방역초소에 ‘위문품’ 전달
  • 신용백 기자
  • 승인 2019.10.18
  • 16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우유 동남부 낙농지원센터가 아프리카돼지열병(ASF) 방역초소 근무자를 위한 위문품을 이천시에 전달했다.

센터는 지난 16일 사과주스 100상자(2천400개)를 농업기술센터에 전달했다. 아프리카돼지열병 확산 방지를 위해 노력하는 근무자들을 위로하고 감사의 뜻을 전하고자 마련한 것이다.

경기도내에서 가장 많은 돼지를 사육하고 있는 이천시는 관내 모든 돼지농장 인근에 147개소의 농가통제초소와 3개소의 거점소독시설, 9개소의 이동통제초소를 설치했다.

초소에는 공무원과 군인, 농·축협, 지역주민과 사회단체, 용역근무자 총 557명이 교대로 24시간 소독시설을 운영하고 있으며, 현재까지 1만1천245명의 인력이 동원됐다.

이천=신용백 기자 syb@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