류현진, 선수가 뽑는 NL 투수상 후보 선정
상태바
류현진, 선수가 뽑는 NL 투수상 후보 선정
  • 연합
  • 승인 2019.10.18
  • 15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류현진(32·로스앤젤레스 다저스)이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선수노조(MLBPA)가 주관하고 현역 선수들이 뽑는 2019 내셔널리그 최고투수상(2019 Players Choice Awards NL Outstanding Pitcher) 최종 후보에 이름을 올렸다.

MLBPA는 17일(한국시간) 홈페이지 등을 통해 류현진, 마이크 소로카(22·애틀랜타 브레이브스), 제이컵 디그롬(31·뉴욕 메츠)이 내셔널리그 최고투수상 후보가 됐다고 전했다. 다음 주 발표되는 수상자는 2만 달러의 상금을 본인이 선정한 자선단체에 기부할 수 있다. 류현진은 15일 MLBPA가 발표한 2019시즌 재기상 후보 최종 3인에도 이름을 올려 올해의 투수상과 동시 수상을 노린다. /연합뉴스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