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아저축은행, 기업신용등급 BBB에서 BBB+으로 상향 조정
상태바
모아저축은행, 기업신용등급 BBB에서 BBB+으로 상향 조정
  • 박정환 기자
  • 승인 2019.10.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모아저축은행의 기업신용등급이 BBB에서 BBB+(안정적)으로 상향 조정됐다.

모아저축은행은 신용평가를 맡은 한국기업평가가 BBB+ 등급 부여했다고 21일 밝혔다. BBB+ 등급은 은행 계열 및 금융 그룹에 속하지 않은 독립 저축은행 중에서는 최상위 등급이다.

신용등급 상향조정의 이유로 업계 10위권으로 시장 지위가 양호하고 담보 대출 위주의 포트폴리오를 갖추고 있다는 점이 인정됐다고 모아 측은 설명했다. 또 수익성과 건전성, 자본적정성 등 재무건전성이 양호하다는 점도 신용등급 상향조정의 이유 중의 하나로 들었다.

모아저축은행 김상고 대표이사 회장은 "어려운 경제 환경 속에서도 포트폴리오의 건전성과 리스크 관리 역량을 인정받아 신용 등급이 상향된 것에 대해 임직원 모두가 무척 기쁘고 자랑스럽게 생각한다. 최고 수준의 신뢰를 받는 저축은행답게 앞으로도 정도경영 정신을 실천해 고객과 사회에 보답하겠다" 고 밝혔다.

모아저축은행은 인천에 본점을 두고 있는 토종 자본의 저축은행으로 분당, 일산, 평촌, 부천, 수원에 지점을 두고 있다.  

박정환 기자 hi21@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