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양만안보건소,만안치매안심센터에서 쉼터 2기 이수자 졸업식 가져
상태바
안양만안보건소,만안치매안심센터에서 쉼터 2기 이수자 졸업식 가져
  • 이정탁 기자
  • 승인 2019.10.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양만안보건소는 지난 25일 만안치매안심센터에서 쉼터 2기 이수자 졸업식을 가졌다.

쉼터는 경증 치매노인을 대상으로 지난 3개월간 기억교실을 열고 치매 증상 악화 방지를 위한 현실 인식 훈련, 회상치료, 인지자극치료, 음악치료, 작업치료, 회상치료 등 전문적이고 다양한 인지재활 프로그램을 진행했다.

졸업식에서는 쉼터 프로그램에 참여한 노인들에게 수료증과 개인 특성에 맞는 상장을 전달한 데 이어 졸업가운을 입고 사진 촬영하는 시간을 가졌다.

한 노인은 "치매쉼터의 다양한 프로그램에 참여해 우울증이 호전되고 잃어버린 자신감을 되찾았다"고 말했다.

한편, 쉼터 3기는 오는 11월 1일부터 운영되며, 3개월에서 최대 6개월까지 이용 가능하다. 비용은 무료이다. 이용 대상은 장기요양서비스를 신청했으나 아직 판정 결과가 나오지 않은 대기자, 미신청자이다.

자세한 사항은 만안치매안심센터 쉼터팀(☎031-8045-3176, 3188)으로 문의하면 안내된다. 

안양=이정탁 기자 jtlee6151@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