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평군, 지역주도형 청년일자리 사업 참여자 증가세
상태바
가평군, 지역주도형 청년일자리 사업 참여자 증가세
  • 엄건섭 기자
  • 승인 2019.10.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평군이 지난해부터 추진하고 있는 지역주도형 청년 일자리 사업 참여자가 급증하는 등 호응을 얻고 있다.

사업 첫해인 지난 해에는 8명이 참여했으나 올해는 4배 많은 32명이 관내 기업에 취업함으로써 지역 청년유입과 중소기업 위기 극복 등 공공사회서비스 확충 및 사회적 경제 활성화를 이뤄 나가고 있는 것이다.

31일 군에 따르면 지역주도형 청년 일자리 사업은 청년들이 지역의 일원이 되어 정착할 수 있도록 적합한 일자리를 찾아 청년-기업을 매칭해주고 임금을 지원하는 것으로 지난해 7월부터 추진하고 있다.

군은 사회경제적 조직 및 중소기업이 관내 거주 만 18세~39세 이하 미취업 청년을 채용시 급여의 90%를 최대 2년간 지원하고 있다.

특히 사업기간 중, 지도점검 및 애로사항 수렴 등을 통한  중도포기자 발생을 억제하고 발생시 즉각적인 추가 채용을 통해 청년들에게 안정적인 지역정착을 유도하고 인재가 부족한 기업에는 인력난 해소와 자생력을 확보하고 있다.

이 밖에도 군은 지난해 청년뿐만 아니라 취약계층의 생활안정 도모와 중장년층 일자리 창출을 위해 다양한 지역일자리 창출사업을 추진했다.

희복일자리, 장년일자리, 희복마을공동일터, 지역공동체일자리, 지역맞춤형일자리 등 총 6개 공공부문 일자리 창출에 300여 명을 채용했다.

군 관계자는 "심각한 사회문제로 대두되고 있는 청년 실업률 감소와 관내 청년인구의 유출 방지를 위해 다양한 청년 일자리 창출 및 지원정책을 추진하겠다"며 관내 기업과 청년근로자들의 많은 참여 신청을 당부했다.

한편 군은 세계경제 불확실성과 내수경기의 더딘 발걸음 등이 겹쳐 고용창출이 녹녹치 않은 상황에서도 공격적인 취업지원 활동으로 2017년 1천540여 명에게 다양한 일자리를 제공해 15세 이상 65세 미만 고용률 70.1%를 달성하기도 했다.

가평=엄건섭 기자 gsuim@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