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천시 ‘2020년 지적재조사사업’ 국비 7억 1000만 원 확보
상태바
이천시 ‘2020년 지적재조사사업’ 국비 7억 1000만 원 확보
  • 신용백 기자
  • 승인 2019.11.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천시가 ‘2020년 지적재조사사업’에 대한 국비 7억 1천만 원을 확보했다고 3일 밝혔다.

이번 국비확보로 2020년 지적재조사사업에 이천시 신둔면 지석지구 등 5개 사업지구 2천741필지(2019년 지적재조사 사업량 대비 13배 증가) 사업 추진 할 계획이다.

이번 사업으로 지적재조사사업이 추진되면 시민들에게 국토를 발전된 지적기술을 활용해 새롭게 측량하고 디지털 지적정보를 구축하여 경계분쟁 해소할 수 있게 됐다.

특히 토지의 정형화, 도로에 접하지 않는 지적도상 맹지 해소 등 시민의 재산권 보호와 토지의 이용가치가 높아지게 된다.

윤희태 토지정보과장은 "지적재조사사업은 토지경계분쟁을 해결하여 시민들의 재산권 향상시키는 사업으로 발 빠르게 움직여 성공적인 지적재조사사업을 위해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이천=신용백 기자 syb@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