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 삼성, 내일 FA컵 결승 첫판 이임생 감독 "최다 우승 준비 끝"
상태바
수원 삼성, 내일 FA컵 결승 첫판 이임생 감독 "최다 우승 준비 끝"
  • 심언규 기자
  • 승인 2019.11.05
  • 20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일 서울 종로구 축구회관에서 열린 2019 KEB하나은행 FA컵 결승 대전코레일 대 수원삼성 미디어데이에서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며 포즈를 취하고 있다. /연합뉴스
 

프로축구 K리그1 수원 삼성이 ‘2019 KEB하나은행 FA컵’ 정상 도전에 나선다. 수원 삼성은 6일 오후 7시 대전 한밭종합운동장에서 3부 리그 반란을 꿈꾸는 대전 코레일과 결승 원정 1차전을 치른 뒤 10일 오후 2시 10분 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 홈 2차전을 치러 우승팀을 가린다.

수원 삼성은 내년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 진출을 위해 FA컵 우승을 반드시 이뤄야 한다. 이임생 감독은 4일 오후 서울 축구회관에서 가진 공식 기자회견에서 1·2차전 합계 3-0 완승을 거둬 통산 5번째 FA컵 우승트로피를 들어 올리겠다고 말했다.

이 감독은 "코레일은 만만한 상대가 아니기 때문에 상대의 장단점을 잘 파악해 우승을 위한 준비를 마쳤다. 최선을 다해 내년 AFC 챔피언스리그에 진출할 수 있도록 우승컵을 들어 올리겠다"고 밝혔다.

심언규 기자 sims@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