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용보증기금,‘온라인 매출채권보험’ 출시
상태바
신용보증기금,‘온라인 매출채권보험’ 출시
  • 이창호 기자
  • 승인 2019.11.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용보증기금(이사장 윤대희)은 7일 중소기업의 상거래 안전망을 강화하기 위해 고객의 접근성과 편의성을 높인 ‘온라인 매출채권보험’을 새로 출시했다.

매출채권보험은 중소기업이 거래처에 외상판매를 하고 대금을 회수하지 못할 때 발생한 손실금의 최대 80%까지 보상받는 공적 보험 제도다. 신보가 중소벤처기업부로부터 수탁받아 운영 중이다. ‘온라인 심플보험’과 ‘온라인 다이렉트보험’ 등 2종류로 고객이 서류를 준비하거나 영업점에 방문할 필요 없이 온라인으로 간편하게 가입할 수 있다. 기존 오프라인 보험에 비해 보험가입요건을 완화해 고객들의 편의성을 크게 높였다.

온라인 심플보험은 기존에는 보험가입이 어려웠던 신용도가 취약한 일부 거래처도 보험을 가입할 수 있는 점이 특징이다. 계약자가 가입할 수 있는 총 보험한도는 1억 원이고 거래처별로 가입할 수 있는 보험한도는 최대 4천만 원이다. 보험료율은 오프라인 보험보다 낮은 1.1~1.5% 수준으로 우대 적용한다. 보상률은 70%다.

온라인 다이렉트보험은 가입요건을 더욱 완화해 거래처의 신용등급과 무관하게 가입할 수 있는 상품이다. 계약자가 가입할 수 있는 총 보험한도는 5천만 원이고 거래처별로 가입할 수 있는 보험한도는 최대 1천만 원이다. 보험료율은 1.0~1.5% 수준이다. 보상률은 60%다. 

이창호 기자 ych23@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