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신항內 상수도 관로파손 등 문제 발생 때 신속대응 기반 마련
상태바
인천신항內 상수도 관로파손 등 문제 발생 때 신속대응 기반 마련
인천항만공사-시 상수도사업본부 스마트관망관리 인프라 구축 협약
  • 배종진 기자
  • 승인 2019.11.08
  • 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항만공사(IPA)는 인천시 상수도사업본부와 인천신항 스마트관망관리 인프라 구축 업무협약을 맺었다고 7일 밝혔다. <사진>

이번 업무협약은 IPA에서 시행하는 인천신항 항만배후부지 개발사업(255만㎡) 구간 내 상수도시설에 최첨단 정보통신기술(ICT)을 접목한 스마트관망관리 인프라 구축 관련 기관 간 상호 협력체계 및 원활한 사업 추진 기반을 마련하기 위해 추진됐다. 이 사업은 인천신항 개발계획에 맞춰 2025년까지 단계별로 추진된다.

구축될 주요 인프라는 실시간 수질 및 유량 측정, 맨홀 표지, 누수 감지 등 최첨단 시스템이 도입될 예정이다.

인프라 구축이 완료되면 상수도사업본부 내 미추홀참물 통합운영센터에서 상수도 시설물 및 수질 등 다양한 정보를 실시간 수집해 수돗물 수질 이상, 관로 파손 및 누수 발생 시 신속하게 대응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하게 된다.

배종진 기자 jongjb@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