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주시 ‘제4회 적극 행정 우수사례 경진’서 대통령상 영예
상태바
여주시 ‘제4회 적극 행정 우수사례 경진’서 대통령상 영예
  • 안기주 기자
  • 승인 2019.11.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주시는 지난 7일 세종정부청사에서 열린 인사혁신처 주관 ‘제4회 적극 행정 우수사례 경진대회’에서 최우수상인 대통령상을 수상했다.

이번 대회는 국민이 공감·체험 할 수 있는 적극 행정 사례를 발굴해 공직사회 내 적극 행정 문화를 확산하고자 중앙행정기관, 지자체, 공공기관에서 사례를 신청받아 사전에 1차와 2차 심사를 거쳐 최종 12팀이 선정됐으며, 국민참여단 100명과 전문심사위원 6명이 객관적 심사를 통해 수상자를 선발했다.

여주시가 개발한 ‘초유 면역물질 측정 키트’는 소에 꼭 필요한 초유의 면역물질(IgG) 함량을 측정해 좋은 초유만을 공급, 송아지가 건강하게 자랄 수 있도록 도와주는 키트로 관행 대비 비용은 87% 절감하고 측정 시간은 99.9% 단축했으며, 신규 세원까지 확보할 수 있게 됐다.

또한, 전국에 확산할 경우 축산매출이 연간 3천270억 원 증가하는 등 우리나라 축산 경쟁력 강화와 농가소득 증대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여주시 김범종 연구사는 "키트 사용을 통해 면역물질이 많이 들어 있는 초유를 먹은 송아지는 건강하게 자라 항생물질의 사용은 줄이고, 송아지 폐사도 감소하며, 국민들에게는 건강한 먹거리를 제공할 것"이라며 초유 면역물질 측정키트 개발의 기대효과를 설명했다.

한편, 초유 면역물질 측정 키트는 ㈜프로테옴텍에서 제조해 ‘애니첵’이라는 이름으로 연말부터 판매가 시작될 예정이다.

여주=안기주 기자 ankiju@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