냉장고 위 수놓은 수천 개 예술 작품
상태바
냉장고 위 수놓은 수천 개 예술 작품
삼성 ‘비스포크’ 디자인 공모 조경민 씨 ‘플로팅 링스’ 대상
  • 심언규 기자
  • 승인 2019.11.15
  • 6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 삼성디지털프라자 강남본점 라이프스타일 가전 쇼룸에서 지난 13일 열린 ‘비스포크’ 디자인 공모전 시상식에서 수상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삼성전자 제공>

삼성전자가 맞춤형 냉장고 ‘비스포크(BESPOKE)’ 디자인 공모전인 ‘#BESPOKE랑데뷰’의 최종 수상작을 발표했다.

대상은 수면 위에 물감을 띄워 수백 개의 동심원을 그린 후 종이에 찍어 내는 수전사 기법을 바탕으로 제작된 조경민 씨의 ‘플로팅 링스(Floating Rings·물 위에 떠 있는 동심원)’가 차지했다.

비스포크 디자인 공모전은 자신만의 취향과 개성을 반영해 냉장고를 직접 디자인하고 싶어 하는 소비자 니즈를 반영하고 소비자 선택의 폭을 넓히고자 지난 8월 30일부터 진행됐다. 총 1천114점의 작품이 출품됐으며, 2만8천여 명이 온라인 공개 투표에 참여해 파이널리스트 10명을 선정하는 등 소비자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가 이어졌다.

삼성전자는 지난 13일 삼성디지털프라자 강남본점에 위치한 라이프스타일 가전 쇼룸에서 ‘#BESPOKE랑데뷰 파티’를 열고 파이널리스트 10명의 작품 전시와 함께 시상식을 가졌다.

최종 수상작은 행사에 참여한 소비자, 인플루언서(Influencer) 등 200여 명의 현장 투표와 황성걸 홍익대 교수, 전은경 월간디자인 편집장, 양태오 작가 등 디자인 전문가로 구성된 심사위원단의 심사를 거쳐 선정됐다.

삼성전자는 대상 작품을 내년 4월 개최되는 밀라노 가구 박람회에 전시하고 추후 판매까지 검토할 계획이다.

심언규 기자 sims@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