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공 토지 빌려 주택 건설 임대사업
상태바
공공 토지 빌려 주택 건설 임대사업
LH, 평택 고덕지구 사업자 모집 청년·신혼부부·고령자에 공급 21일 설명회 열고 내달 참여접수
  • 김재학 기자
  • 승인 2019.11.18
  • 6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토지주택공사(LH) 경기지역본부는 평택시 고덕지구에 공공지원 사회임대주택을 만들어 임대 운영할 사회적 경제주체를 공모한다고 17일 밝혔다.

공모 대상은 평택고덕의 점포 겸용 단독주택 용지(3필지, 15가구)다. 평택고덕에는 주택 1층을 근린생활시설로 조성해 시세 이하 가격에 임대 운영할 수 있다고 LH 측은 설명했다.

이번 공모는 LH가 지난 3월과 9월 진행한 고양삼송, 위례지구에 이어 세 번째다.

LH는 오는 21일 사업설명회를 개최하고 다음 달 4∼5일 참가의향서를 받는다. 내년 1월 10일 사업신청서 접수를 거쳐 같은 달 중순께 사업 대상자를 선정할 예정이다.

공공지원 사회임대주택이란 사회적 경제주체가 15년 이상 임대할 목적으로 주택을 건설해 청년·신혼부부·고령자 등 주거 지원 대상자에게 임대하는 것이다. 사회적 협동조합이나 비영리법인, 사회적 기업 등이 LH 등 공공이 소유한 토지를 빌려 다가구주택을 짓고 시세의 80% 이하의 임대료로 장기간 임대하게 된다.

선정된 사업자는 주택도시기금이 출자해 설립한 리츠로부터 최대 20년간 토지를 임차하고, 건축비 등 비용은 기금 융자와 주택도시보증공사(HUG) 보증으로 조달한다. 임대 기간이 종료되면 토지매수권을 부여받는다.

LH는 정부의 사회임대주택 공급 확대 정책에 발맞춰 앞으로 4년간 매년 500가구를 공급할 계획이다.

김재학 기자 kjh@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