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성시, ‘2019 안성 죽산 문화재야행’ 개최
상태바
안성시, ‘2019 안성 죽산 문화재야행’ 개최
  • 홍정기 기자
  • 승인 2019.11.19
  • 8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성시는 오는 22일부터 23일까지 안성봉업사지(죽산면 148-5번지) 일원에서 ‘2019 안성 죽산 문화재야행’을 개최한다고 18일 밝혔다.

문화재청과 안성시가 주관하는 야행 행사는 22일 오후 남사당의 식전공연을 시작으로 이틀간 아름다운 죽산의 문화유산이 야간 불빛을 통해 조명되는 가운데 걸어 보며 새롭게 보고 즐길 수 있도록 구성됐다.

죽산면 일원은 문화유산이 집적된 지역으로, ‘안성 죽산 문화재야행’ 행사는 봉업사지를 비롯해 매산리석불입상, 죽산향교, 죽주산성 등 이 일대 문화유산이 소재한 총 8개소에서 진행된다.

개막식은 22일 오후 5시 개최된다. 행사 기간 중 문화재 스탬프 투어 참가자에게는 기념품이 증정되며, 연등 만들기 등 무료 체험 프로그램도 풍성하게 운영된다.

특히 공연무대에서는 태평무 등 시 무형문화재 및 버스킹 등 다양한 공연이 펼쳐지고, 조명 조형물 포토존 등 많은 부대행사도 준비돼 있다.

봉업사(奉業寺)는 고려 태조의 진영을 모셨던 진전사찰이었으며, 절터에는 보물 제435호 안성 봉업사지 오층석탑을 비롯해 경기도 유형문화재 제89호 안성죽산리당간지주가 남아 있다.

고려시대 봉업사의 위상은 보물 제1414호 봉업사명 청동향로, 보물 제576호 봉업사명 청동북, 보물 제983호 안성 봉업사지 석조여래입상 등 현전하는 유물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안성=홍정기 기자 hjk@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