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천시 AI 예방 차원 복하천, 성호호수 주변서 조류인플류엔자 방역활동 실시
상태바
이천시 AI 예방 차원 복하천, 성호호수 주변서 조류인플류엔자 방역활동 실시
  • 신용백 기자
  • 승인 2019.11.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천시는 철새의 본격 도래 등 AI유입 위험이 증가됨에 따라, AI 예방을 위해 복하천, 양화천, 청미천 일대와 성호호수 주변에 대한 강화된 고병원성 조류인플류엔자  방역활동을 실시한다고 19일 밝혔다.

지난 10월 하순 이천시 청미천변 시료에서 H5N3 AI바이러스(저병원성)가 발생했고, 대만 등 아시아 주변국들에서도 지속적으로 AI가 발생하고 있어, 예년보다 빠르게 적극적 차단방역활동을 펼치고 있다.

이천시에서는 차단방역을 위하여 거점소독시설 3곳, 시경계지역에 무인자동 소독시설 8곳을  24시간 운영하고 있으며,  AI선제적 통제초소 4곳을 설치 운영하고 있다.

하천변 조류분변에 의한 AI 유입·확산을 방지하기 위해서는, 청미천과 복하천변 입구에 출입금지 현수막 30매를 제작설치했다.

또한 재난음성경보시스템을 이용한 ‘하천변 출입금지와 낚시 자제’ 안내방송 1일 2회 실시, 광역방제기를 이용한 하천변 매일 소독 등 선제적 예방활동을 중점적으로 실시하고 있다.

특히 AI 방역대책상황실을 24시간 운영하고, 가금농가와 단톡방을 개설해 농가와 긴밀한 연락체계를 구축하고 있으며, 농가에 생석회 74t과 소독약 760kg을 지원해 농가의 자체 소독을 강화하고 있다.

이와 함께 축협 공동방제단 2대, 시 방역차 5대를 가금류 76농가 앞마을도로를 매일 소독을   실시해 차량에 의한 AI전파 방지와 예방에도 온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이밖에도 야생 철새에 의한 가금농가 AI 유입 방지를 위해 ▶농장출입차량 소독필증 확인과 소독을 강화 ▶  축사별로 전용 신발(장화) 구비와 발판 소독조에 유기물이 없도록 관리 강화 ▶  방사금지(축사그물망 설치)와 그물망, 울타리, 축사 등에 구멍이 없더럭 수시로 확인하고 보수 ▶ 농장 내 분뇨처리장 주변 청소와 소독 강화  ▶ 생석회 차단 밸트 지속 유지 등 야생조류 차단방역 강화 등을 AI 팀장급이상 담당 관제를 통해 농가들을 빈틈을 체크하고 있다.

엄태준 이천시장은 "철새도래지를 방문 금지, 가금류사육농가 방문금지 등 AI 방역에 선제적으로 예방하기 위해서는 시민 여러분의 적극적인 협조와 참여해 줄 것"을 당부했다.

이천=신용백 기자 syb@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