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기 우수 신기술 교류로 사업화 발판
상태바
중기 우수 신기술 교류로 사업화 발판
도, 26일 판교서 ‘박람회’ 개최 기업-연구기관 홍보·공유의 장 대기업 연계 납품 상담 자리도
  • 민부근 기자
  • 승인 2019.11.20
  • 6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는 오는 26일 오전 10시 성남 판교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 국제회의장에서 4차 산업혁명 시대를 맞아 우수 신기술의 사업화를 도모할 ‘2019 경기도 기술교류 박람회’를 개최한다.

박람회는 도가 주최하고 경기테크노파크가 주관하며, 기업·연구기관이 보유한 우수 신기술을 홍보·공유하고 성공적인 사업화를 도모하기 위한 것이다.

이번 박람회에선 유망 중소기업들의 공급(특허) 기술을 만나 볼 수 있는 ‘기술전시’와 함께 산학연 협력을 통해 개발된 우수 기술을 소개하는 ‘기술설명회’가 열린다.

또한 ▶숭실대의 스트레인 센서 및 하이브리드 제어장치 ▶한국과학기술원의 이동 로봇 위치 인식 및 맵 작성 ▶한국전자통신연구원의 시각 인공지능 기반 휴먼 동작 분석 및 평가, 공공 인공지능 오픈 API Data·인공지능 공유 플랫폼 ▶성균관대의 얼굴 영상을 이용한 생체신호 측정 ▶이화여대의 초고색 비색계 습도 센서 ▶나노기술원의 LED 집적 모듈 등에 대한 설명과 함께 업체·기관을 상대로 일대일 상담도 진행한다.

특히 이날 오후 2시부터 4시까지 대·중소기업 간 비즈니스 업무 협력의 장(場)인 ‘비즈니스 파트너링’ 코너가 운영된다. 신기술을 보유한 중소기업과 수요처인 대기업을 연계시켜 부품·소재 구매 및 납품을 상담하는 자리를 만들 방침이다.

전문가들과 함께 신기술의 최신 경향을 알아보고 이에 맞는 대응 전략을 세워 볼 수 있는 자리도 마련된다. 김인영 ㈜F&P 파트너스 이사가 ‘기술 교류 활성화 전략 제안’, 해웅특허법인 김웅 변리사가 ‘중소기업 역량 강화를 위한 특허기술 사업화 방안’ 등에 대해 각각 발표 및 강연을 진행한다.

이 밖에 기술보증기금, 산업단지공단, 경기테크노파크가 참여하는 중소기업 지원사업 설명회, 경기도 기술 교류 활성화 유공자 포상 수여식, 경기도 기술이전 및 사업화 실무협의체 MOU, 공급-수요 기술이전 협약식 등의 행사도 함께 열려 박람회를 더욱 풍성하게 만들 전망이다.

민부근 기자 bgmin@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