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천 증포동 새마을협, 인삼김치 800포기 홀몸노인 등 170가구에 전달
상태바
이천 증포동 새마을협, 인삼김치 800포기 홀몸노인 등 170가구에 전달
  • 신용백 기자
  • 승인 2019.11.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천시 증포동 새마을협의회가 소외계층의 따뜻한 겨울나기를 돕기 위해 사랑나눔 김장담그기 행사를 가졌다.

이틀간 열린 행사에는 새마을 회원 5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첫 날인 18일에는 배추 절이기, 무 채썰기 등 김장재료를 준비했고 그 다음날에는  관내 경기동부인삼농협에서 지원해준 인삼을 배추 양념에 버무리며 정성스럽게 김장을 담갔다.

이날 담은 인삼김장김치 800포기를 관내 장애인, 홀몸노인, 소년소녀가장 등 저소득층 170가구에 전달했다.

특히, 이날 행사에는 증포동장, 관내 단체장 및 사회보장협의체 위원 20명도 함께 참석해 새마을 회원들을 돕고, 각 가정에 배달까지 함께하는 등 증포동의 소외된 이웃들을 향한 지역사회의 뜨거운 열기를 느끼게 했다.

박상찬 새마을협의회장은 "사랑과 정성으로 담은 김장김치가 어려운 이웃들의 따뜻한 겨울나기에 큰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회원들의 협력으로 지속적인 나눔활동을 전개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증포동 새마을협의회는 지난 2006년부터 사랑나눔 김장담그기 행사를 진행하고 있으며, 지역주민 모두가 더불어 살아가는 증포동을 만들기 위해 회원들이 자발적으로 참여하고 있다.

이천=신용백 기자 syb@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