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명예소방관에 가수 하유비·방송인 김일중 위촉
상태바
인천 명예소방관에 가수 하유비·방송인 김일중 위촉
  • 김종국 기자
  • 승인 2019.12.03
  • 1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수 하유비와 방송인 김일중 등이 인천시 명예소방관으로 활동한다.

인천소방본부는 2일 오후 인천시 미추홀구 소방본부 청사에서 ‘인천시 명예소방관 위촉식’을 열고, 하유비·김일중 2명을 명예소방관으로 위촉했다.

두 사람에 대한 이번 명예소방관 위촉은 지난 10월 인천소방본부에서 기획한 화재예방 홍보 음원 제작 프로젝트에 두 사람이 재능기부로 참여하면서 인연이 시작됐다. 바쁜 시간을 쪼개가며 김일중은 ‘소방차 길터주기’, ‘119다매체신고’ 등 10개 안전캠페인에 대해 나레이션 녹음에 참여했고, 하유비는 ‘주택용 소방시설 설치’, ‘불 나면 대피 먼저’ 등 주요 소방정책을 노래로 재미있게 불렀다. 김종국 기자 kjk@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