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체육회장 선거인 539명 확정
상태바
경기도체육회장 선거인 539명 확정
공정선거지원단 10명 구성 의결 10일 이후 감시·단속활동 시작
  • 심언규 기자
  • 승인 2019.12.04
  • 20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체육회장 선거관리위원회는 3일 경기도체육회 임원실에서 제2차 회의를 열고 첫 민간인 회장 선거를 위한 선거인 수를 539명으로 결정하고 공정지원단을 구성하기로 했다.

내년 1월 15일 첫 민간인 회장을 선출하기로 한 도체육회는 2차 선거관리위원회 회의를 개최해 선거인 수를 539명으로 결정했다. 이는 회장선거관리규정 제8조(선거인 수의 결정 및 배정)에 의거한 ‘인구 500만 명 이상인 시도는 최소 500명 이상이어야 한다’는 규정에 따른 것이다.

최종 투표자가 되는 선거인 수 세부 구성으로는 ▶당연직 대의원인 정회원 도종목단체 52명의 회장과 시·군체육회 31명의 회장으로 83명을 배정 ▶단체별 5명씩 추가 배정을 줘 415명 ▶등록선수 및 인구기준으로 상위 50%인 축구 등 26개 단체와 수원시 등 15개 시에 1명씩 가중 배정으로 41명을 정해 총 539명의 선거인 수를 결정했다.

또 도체육회 회장선거관리규정 제3조의 2(공정선거지원단)에 따라 10명의 공정선거지원단을 구성하고 오는 10일 이후부터 선거일까지 선거 위반행위 예방을 위한 감시·단속활동을 하도록 의결했다.

도체육회는 향후 홈페이지를 통해 회장 후보자 결격 사유를 안내하고, 선거인 후보자를 시·군과 종목으로부터 추천받아 31일 선거관리위원회에서 무작위 추첨을 통해 선거인명부를 확정하게 된다.

한편, 도체육회는 다음 회의에선 투표 방식에 대해 논의할 예정이다.

심언규 기자 sims@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