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명시,‘구로차량기지 이전반대 공동대책위원회 발대식’ 개최
상태바
광명시,‘구로차량기지 이전반대 공동대책위원회 발대식’ 개최
  • 김영훈 기자
  • 승인 2019.12.05
  • 8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명시는 4일 오전 10시 광명시청 대회의실에서 광명시, 시의회, 밤일 비상대책위원회, 시민·사회단체 등 250여 명이 참여한 가운데 ‘구로차량기지 이전 반대 공동대책위원회 발대식’을 개최했다.

‘공동대책위원회’는 시민의 역량을 한데 모으고 그동안 기관·단체별 산발적으로 진행하던 반대활동을 보다 체계적으로 추진하기 위해 구성됐으며, 밤일 비상대책위원회와 시민·사회단체에서 추대된 3인의 공동위원장과 집행위원회를 두고 광명시, 광명시의회, 도의원 등의 참여와 각급 사회단체의 협조로 발족됐다.

이날 행사는 구로차량기지 이전 추진상황 경과보고, 밤일 비상대책위원회에서 차량기지 광명 이전 시 발생할 수 있는 문제점 발표, 시민단체협의회 결의문 낭독, 반대 구호제창 순으로 진행됐다.

공동대책위원회는 "구로차량기지의 일방적 추진을 반대하며, 목적이 불분명하고 KDI가 제기한 여러 문제점을 보완하지 않은 채 일방적으로 추진 중인 구로차량기지 이전 사업은 당장 중단 및 철회돼야 한다"고 주장했다.

또한 "아직 확정도 되지 않은 구로차량기지 이전 사업을 전제로 추진하는 제2경인선 사업도 철회돼야 한다"고 거듭 강조했다.

공동대책위원회 관계자는 "오늘 발대식은 구로차량기지 이전에 대한 공동대응체계를 마련하고 앞으로 위원회를 중심으로 더욱 강력한 활동을 이어갈 것을 시민들과 다짐하는 자리이다"며 "민-관-정이 결집해 조직적으로 대응하는 만큼 구로차량기지 광명 이전 사업이 끝내 철회되고 말 것"이라며 강한 의지를 밝혔다.

 광명=김영훈 기자 yhkim@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