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진대표맛집 '한약방식당 마도리' 겨울철 보양식으로 마도리탕,어죽 눈길
상태바
당진대표맛집 '한약방식당 마도리' 겨울철 보양식으로 마도리탕,어죽 눈길
  • 디지털뉴스부
  • 승인 2019.12.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호일보=디지털뉴스부] 날씨가 쌀쌀해지는 겨울철에는 낮은 기온 탓에 면역력이 떨어지기 쉽다. 이에 우리 몸을 보호하는 영양 가득한 보양식을 섭취, 원기를 회복하는 것이 도움이 된다.

 

이 가운데 당진 맛집 한약방식당 마도리는 대표 메뉴인 어죽, 마도리탕으로 겨울철 보양식 맛집으로 떠오르고 있다. 어죽과 마도리탕은 물론 자연산 전복과 가리비 구이도 별미로 눈길을 끌고있다.

 

점심 메뉴로 판매하는 어죽은 자연산 붕어만을 사용하며 특제 양념과 산약초 육수를 사용해 비리지 않고 칼칼하다. 어죽에 익숙하지 않은 손님도 담백한 맛을 느낄 수 있으며, 단 6천 원의 가격으로 부담 없이 맛볼 수 있다.

 

마도리탕은 자연산 전복과 마, 산낙지, 가리비, 닭이 들어간다. 마도리탕 또한 어죽과 마찬가지로 기본 베이스가 한방약초다린 물이다. 주인이 직접 캔 30여 가지의 산약초 달인물을 육수로 사용하고 있다.

 

약초는 상황버섯, 헛개나무, 야관문, 잔대, 도라지,등이다. 

 

철에 따라 들어가는 재료가 다르며 제철에는 곰치, 어수리, 옻 순, 엄나무 순 등도 채취에 사용한다. 이와 같은 약초를 넣고 3시간 동안 참나무 장작으로 우려내면 모든 메뉴에 사용된다.

한약방식당 마도리는 마치 한약방을 연상케하는 내부 인테리어가 눈길을 사로잡는다. 가게 내부에는 한약방에서 엿볼 수 있는 약서랍이 진열돼 있으며, 또 약탕기로 쌍화탕 한약을 다리고 있는 등 다양한 볼거리를 제공한다.

 

한약방식당 마도리는 특히 이미 SBS 생방송투데이, MBC 오늘저녁, KBS 2TV 생생정보등의 여러 방송에서 나온 태봉한우면옥 최정한 사장이 본점 옆에 별도로 오픈한 곳이다. 태봉한우면옥 사장의 오랜 노하우가 집약돼 있는 곳인 만큼, 건강한 보양식으로도 그만이다. 또한 이곳에서는 모든 손님에게 수제쌍화탕도 제공한다.

 

한약방식당 마도리 관계자는 "추운 겨울에는 따뜻한 보양식이 인기다. 이곳의 모든 음식은 약초다린 물이 육수로 사용되기 때문에 국물이 깔끔하고 개운한 것이 특징"이라고 밝혔다.

 

관계자는 이어 "상황버섯 등 한약재가 들어갔는데도 약초냄새가 없어 누구나 편하게 먹을 수 있다"면서 "맛과 영양까지 잡은 어죽, 마도리탕을 맛보고 추운 겨울을 든든하게 보내시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