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시, 스마트시티 ISO 국제인증 도전
상태바
화성시, 스마트시티 ISO 국제인증 도전
  • 조흥복 기자
  • 승인 2019.12.09
  • 8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화성시가 국내 최초로 동탄신도시에 U-City를 도입한 데 이어 이번엔 스마트시티 국제표준(ISO37106) 인증에 도전하며 미래 도시로서의 면모를 갖춰 가고 있다. 

8일 시에 따르면 국제표준화기구 ISO의 스마트시티 표준은 도시에서 발생하는 다양한 문제를 IT(정보기술)로 해결할 수 있도록 스마트 도시체계를 구축하는 것을 목표로 한다. 

세부 지표로는 도시비전, 시민중심 서비스 관리, 로드맵, 시민중심 통합서비스, 인프라 관리 등으로 총 22개이다. 

시는 지난 4일부터 6일까지 3일 동안 국제인증 심사기관인 영국표준협회(BSI)로부터 2차 심사를 받고 전 항목에서 평균 3단계 이상의 레벨을 받아 인증 획득이 유력해졌다. 

특히 ‘2040 화성시 장기발전계획’ 수립 및 정보화사업, 공공데이터 개방시스템 ‘화성데이터로’ 등 적극적인 스마트 인프라 구축 노력과 함께 이용자 맞춤 지능형 교통체계 구축, 시민지역회의 등에서 높은 점수를 받은 것으로 나타났다. 

시는 국제표준인증을 획득하면 향후 스마트시티 전략 수립의 기초자료로 활용하고, 지속적인 평가와 재인증을 통해 스마트도시의 경쟁력을 키워 가겠다는 방침이다. 

서철모 시장은 "화성시민 모두가 체감할 수 있는 스마트시티를 만들기 위해 시민들의 적극적인 관심과 참여를 이끌어 낼 것"이라며 "시민이 주도하는 지속가능하고 스마트한 동반성장 도시를 구현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스마트시티 국제표준 인증을 획득한 도시는 세종시를 비롯해 두바이, 멜버른 등이 있다. 

화성=조흥복 기자 hbj@kihoilbo.co.kr 

박진철 기자 jch@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