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학생 입맛 맞춤 학교급식 공감의 장
상태바
건강·학생 입맛 맞춤 학교급식 공감의 장
도교육청 학부모·영양사 등 참여 정책 토론 자율배식 확대~식당 공간 재구조화 논의
  • 전승표 기자
  • 승인 2019.12.09
  • 12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교육청은 지난 7일 학생과 학부모, 영양(교)사 등 교육급식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교육급식 정책 공감 토론회’를 가졌다.

토론회에서는 ▶자율배식 확대 ▶맞춤형 식단 제공 ▶급식 관련 학생자치회 참여 활성화 ▶학교식당공간 재구조화 등 다양성을 지향하는 사회분위기가 그대로 반영됐다.

학생들은 기호나 맛, 자율급식, 건강이나 바른 식생활에 대한 관심이 높았으며, 학부모는 건강한 음식 섭취와 학생 의견을 반영한 교육급식에 초점을 두고 논의를 이어갔다.

또 영양(교)사를 비롯한 학교급식 관계자들은 점점 다양해지는 학생들의 기호와 고루 영양을 갖춘 건강한 급식 사이에서 오는 차이 때문에 발생하는 어려움을 토로했다.

이 밖에도 학생과 학부모가 적극적으로 교육급식 마련 과정에 참여해 만족도를 높여 가는 사례를 공유하기도 했다.

도교육청 관계자는 "이번 토론회를 통해 교육급식에 대한 주체별 입장과 생각을 충분히 나누고 서로 이해하는 기회가 마련됐다"며 "학교 현장의 소중한 의견을 밑거름으로 공감할 수 있는 교육급식 정책을 만들어 가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전승표 기자 sp4356@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