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추홀구 문학산성 등 활용 프로그램 문화재청 주최 워크숍서 청장상 수상
상태바
미추홀구 문학산성 등 활용 프로그램 문화재청 주최 워크숍서 청장상 수상
  • 김종국 기자
  • 승인 2019.12.09
  • 1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시 미추홀구의 ‘비류, 문학산에 내일을 품다’가 최근 문화재청에서 주최한 ‘2019 하반기 지역문화재 활용사업 워크숍 우수사업 시상식’에서 생생문화재 사업 분야 문화재청장상을 수상했다.

8일 구에 따르면 이번 시상식에서는 전국 132개 지자체 사업 중 12개 사업이 생생문화재 우수사업으로 선정됐고, 인천에서는 미추홀구가 유일하다.

올해 ‘비류, 문학산에 내일을 품다’ 사업은 ㈜한국문화유산연구센터에서 주관해 문학산성과 인천도호부관아를 활용한 15회 프로그램에 1천287명이 참여하는 등 큰 호응을 얻었다.

김정식 미추홀구청장은 "우리 지역 역사와 문화유산을 널리 알리는 결실을 맺게 돼 매우 기쁘다"며 "내년에도 유익하고 알찬 문화유산 활용사업을 준비하겠다"고 말했다.

김종국 기자 kjk@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