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대형 크루즈 빛낸 삼성의 예술작품
상태바
초대형 크루즈 빛낸 삼성의 예술작품
세계 6번째로 큰 ‘그란디오사’호에 93m 길이 LED 사이니지 설치 눈길 런던 랜드마크 ‘빅벤’ 높이 맞먹어
  • 심언규 기자
  • 승인 2019.12.10
  • 6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성전자가 세계에서 6번째로 큰 초대형 크루즈선 ‘그란디오사(Grandiosa)’호 내부 갤러리아 천장에 설치한 초대형 스마트 LED 사이니지는 총면적 580㎡, 길이 93m에 달한다.   <삼성전자 제공>
삼성전자가 세계에서 6번째로 큰 초대형 크루즈선 ‘그란디오사(Grandiosa)’호 내부 갤러리아 천장에 설치한 초대형 스마트 LED 사이니지는 총면적 580㎡, 길이 93m에 달한다. <삼성전자 제공>

삼성전자는 글로벌 해운업체인 MSC 크루즈의 ‘그란디오사(Grandiosa)’호에 초대형 스마트 LED 사이니지를 공급했다고 9일 밝혔다.

지난달 이탈리아에서 운항을 시작한 그란디오사호는 세계에서 6번째로 큰 초대형 크루즈선으로 최대 6천334명까지 수용 가능하며, 전체 길이가 331m에 달한다.

삼성전자는 그란디오사호 내부 갤러리아 천장에 전체 면적 580㎡의 커브드 LED 사이니지를 설치했다. 전체 길이는 93m로 영국 런던의 랜드마크인 빅벤의 높이와 유사하다.

여기에 사용된 제품은 실내용 LED 사이니지인 ‘IF040H-D’ 모델로, 최대 1천700니트 밝기를 구현해 환한 실내에서도 선명하고 생동감 있는 영상을 제공하는 것이 특징이다. 또 24시간 구동이 가능해 크루즈 여행을 하는 승객들에게 낮과 밤에 적합한 다양한 콘텐츠를 제공하며, 실내 분위기를 드라마틱하게 연출해 준다.

MSC 최고사업혁신책임자 루카 프론자티(Luca Pronzati)는 "크루즈에 탑승한 승객들이 삼성 스마트 LED 사이니지를 통해 화려하고 다양한 콘텐츠를 경험함으로써 특별한 감동과 추억을 만들 수 있게 됐다"며 "이 사이니지는 삼성전자와 MSC 크루즈와의 완벽한 협업으로 탄생한 작품"이라고 말했다.

심언규 기자 sims@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