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트업 아이템 경쟁력 있을까? 아주대 ‘소비자 반응 조사’ 지원
상태바
스타트업 아이템 경쟁력 있을까? 아주대 ‘소비자 반응 조사’ 지원
13일까지 창업지원단서 접수 설립 3년 미만으로 10곳 선정 개발제품·서비스 사업화 뒷심
  • 박종대 기자
  • 승인 2019.12.11
  • 12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주대학교 창업지원단이 새내기 스타트업을 위해 ‘소비자 반응조사’를 지원한다. 초기 창업자들이 개발한 제품이나 서비스의 사업화를 돕기 위해서다.

아주대 창업지원단은 설립 3년 미만의 스타트업 10곳을 선정해 소비자 반응조사를 지원한다고 10일 밝혔다.

비용은 무료이며, 참여를 원하는 스타트업은 오는 13일까지 아주대 창업지원단에 신청하면 된다. 내부 심사 후 최종 참여 기업이 결정된다. 지원 기업이 많을 경우 조기 마감될 수 있다.

창업지원단은 시장조사 전문가들과 함께 참여 스타트업들의 ▶아이템과 서비스의 특장점 ▶경쟁 제품 ▶소비자층 ▶적정 가격 등에 대한 조사를 진행할 예정이다.

이후 각 스타트업 아이템 특성에 맞는 조사 방식을 택해 소비자 반응 확인에 나설 계획이다. 결과보고서가 나오면 전문가의 일대일 멘토링까지 받을 수 있다. 관련 내용은 아주대 창업지원단 홈페이지를 참고하면 된다.

이 사업은 창업진흥원 초기창업패키지 사업의 지원으로 운영된다.

아주대 창업지원단은 중소벤처기업부 크리에이티브팩토리 지원사업, 창업선도대학 운영사업의 주관기관으로 선정돼 창업자와 예비 창업자를 돕기 위한 여러 프로그램을 진행해 왔다. 아이디어 기획부터 제품 설계, 시제품 개발, 시장 진출까지 사업 전 단계에 걸친 체계적 지원이 가능하다.

창업지원단은 3D프린터를 비롯한 여러 장비와 오픈 오피스·세미나실 등 시설을 지원한다. 장비 활용과 지식재산권, 법률, 세무, 마케팅 전략 등 다양한 교육 프로그램도 마련돼 있다.

박종대 기자 pjd@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