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나항공, 항공정보 분석에 새바람 이끌다
상태바
아시아나항공, 항공정보 분석에 새바람 이끌다
‘Wind-AI’로 기업혁신대상 국무총리상 기상정보 실시간 체크해 회항 10% 감소
  • 이승훈 기자
  • 승인 2019.12.11
  • 1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시아나항공은 올해 개발한 항공정보 분석 시스템 ‘Wind- AI 시스템이’ 제26회 기업혁신대상 국무총리상을 수상했다고 10일 밝혔다.

‘Wind-AI’ 시스템은 인공지능을 이용해 항공정보를 분석한다.

실제 실시간으로 변화하는 기상정보를 Wind-AI가 분석해 기상으로 인한 회항이 10%가 줄었다. 정보분석의 효율성 역시 70~80% 가량 향상됐다.

아시아나항공 관계자는 "세계적으로 항공산업이 빠르게 성장함에 따라 신속하고 정확한 항공정보 분석의 중요성은 갈수록 커지고 있다"며 "Wind-AI 도입을 통해 신속한 항공정보 전파와 분석 업무 역량 향상, 안전운항 요소 등이 강화됐다"고 말했다.

이승훈 기자 hun@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