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평군, 2020년 공공하수도 기초시설 신규사업에 국비 936억 확보
상태바
가평군, 2020년 공공하수도 기초시설 신규사업에 국비 936억 확보
  • 엄건섭 기자
  • 승인 2019.12.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평군은 한강수계 오염 예방과 주민 환경개선을 위해 추진하는  2020년 공공하수도분야 환경기초시설 확충 신규사업에 청평공공하수처리시설 2차 증설사업을 포함한 4개 사업에 총사업비 약 936억 원을 확보하는 성과를 이뤘다.

2020년 확정된 신규 사업내용은  ▶청평공공하수처리시설을  3천100t/일 증설 사업비 181억 원 ▶천안공공하수처리시설 기존 시설용량  450t/일 증설 사업비 106억 원 ▶ 청평·설악하수관로사업 관로 신설(49.6km) 사업비 442억 원 ▶ 현리·산유 하수관로 신설(23.2km) 사업비 207억 원 등이다.

이번 선정된 사업은 2023년 준공을 목표로 2020년부터 실시설계를 추진할 예정이며, 사업완료 시 2017년 하수도통계상 전국 및 경기도 보다 낮은 78.98%였던 가평군 하수도보급률을 환경부와 한강유역환경청의 지속적인 지원과 협력을 통하여 2023년 이후에는 약 96%까지 끌어올릴 수 있게 될 전망이다.

특히 청평·설악지역 하수관거사업의 경우 청평면 6개리, 설악면 4개리 와 현리·산유지역 하수관거사업의 경우 6개리 공공하수도 미 보급지역에 대해 가평군의 하천수질 관리에 필요성을 인식해 김성기 가평군수가 적극 추진한 결과 국고보조사업으로 확보하게 됐다. 

또한 가평군은 2019년 환경기초시설 확충분야 신규사업으로 4개 사업 약 3억8천500만 원을 확보한 후 지속적인 노력으로 1년만에 4개의 국고보조 신규사업을 확보했으며, 현재 11개사업 총사업비 1천760억을 추진하는 쾌거를 이뤘다.

군관계자는 "수도권 주민들의 상수원인 한강수계 및 각 지류하천의 맑은 물 보전과 6만4천여 가평군민의 생활환경 개선 및 환경오염 방지를 위해 해당사업을 차질없이 추진하고 지속적인 사업비 확보로 하수도보급률 100%를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해  ‘희망과 행복이 있는 미래창조도시 가평’을 건설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가평=엄건섭 기자 gsuim@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