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추홀구 주민 고충 해소·권익향상 앞장
상태바
미추홀구 주민 고충 해소·권익향상 앞장
구, 주민호민관 2명 새로 위촉
  • 우제성 기자
  • 승인 2020.01.17
  • 4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시 미추홀구가 주민들의 고충을 들어주고 권익향상을 위한 ‘미추홀 주민호민관 제도’를 확대 운영한다.

16일 구에 따르면 구는 구민과 소통의 장을 확대하기 위해 주민호민관 2명을 새로 위촉했다. 호민관은 고대 로마에서 평민의 권리를 지키기 위해 평민 중에서 선출한 관직으로 ‘미추홀 주민호민관’은 지난 1988~1989년 운영됐던 ‘위민봉사원’을 재구성해 지난해 5월부터 운영해 왔다.

주민호민관은 주민의 고충사항을 구에 전달하고 각종 민원사항에 대해 의견 제시는 물론 문제를 사전에 예방하기 위한 동향 전달 등 업무를 담당하게 된다.

전직 시·구의원 및 지역 내 원로 인사들로 구성된 미추홀 주민호민관은 이번에 2명을 새로 위촉함에 따라 총 8명으로 소통화합실과 협업을 통해 각종 민원 등 업무를 처리하게 된다.

우제성 기자 wjs@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